부천시, 음식물 전용 수거용기 냄새 확 잡는다!

8월 5일부터 희망일자리사업 근로자 투입해 용기 세척 실시

김기영 기자

작성 2020.08.04 16:53 수정 2020.08.04 20:14

부천시는 관내 다세대 주택과 상가에 배치하여 사용하는 음식물 전용 수거용기(120리터) 2,000개에 대해 세척사업을 실시해, 음식물류 폐기물로 인한 냄새를 잡고 깨끗한 도시환경을 만들어 시민 생활에 편리함을 줄 예정이다.


음식물 전용 수거용기는 현재 건물 밖이나 상가 입구 등에 비치되어있어 폐기물 부패에 따른 악취로 시민생활에 불편을 끼쳤다. 또한 관리 부재로 인해 용기 외부가 불결하고 해충이 서식하는 등 전반적인 청소상태가 불량해 도시미관을 저해하는 요인으로 지적이 되어 왔다.


이에 부천시에서는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 사업에 참여하는 근로자를 선발해, 오는 8월 5일부터 11월 10일까지 약 3개월 동안 관내 청소업체 차량으로 음식물 전용 수거용기를 자원순환센터로 실어올 예정이다. 이후 고압세척기와 EM 발효액을 이용해 깨끗하게 세척한 뒤 파손된 부분을 수리하고 부식된 용기는 교체하여 다세대 주택과 상가에 재배치할 예정이다.




RSS피드 기사제공처 : 소상공인연합신문 / 등록기자: 김기영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

해당기사의 문의는 기사제공처에게 문의